오늘은 친구 들과 함께 한달에 한번 갖는 골프모임이 있는 날이다.

지난 3월부터 같은 골프장으로 계속해서 가게 되었습니다.

너무나 좋은 가격으로 deal 을 받아서....


여기는 Brentwood 에 있는 골프장 중의 하나입니다.

senior 들만 집을 살수 있는 그런 집들이 있는 곳입니다.
만으로 부부가 55 세가 되어야만 자격이 주어집니다.

그래서 이층집이 없고 다 단층으로만 되어 있습니다.


캘리포니아 의 가뭄으로 갈색으로 변한 곳입니다.



물도 흐르지 않게 해서 녹색으로 변해있네요.





오리들의 모습도...



골프가 끝나고 한국식당으로 가서 맛있는 점심도 먹고. ..

챔피언 먹은 언니? 가 아이스크림과 월남커피를 쏘시겠다고 해서...
상금 단 돈 $10.00 으로...^^

사실 상금보다 더 돈이 많이? 나갔지요.

그런데 알고보니 "사만타" 라는 아이스크림이였는데...나는 그걸 들고 오는 내 친구를 보면서....왠 라면을 사가지고 오나 했었답니다.

그리고 일인당 한개는 너무 많다고 그걸 반으로 짜르는데....나중에야 그게 아이스크림 인걸 알았답니다.

또....포장지가 눈에 들어왔는데...내가 들은 미국여자 이름 Samantha 가 아니고 "싸만코" 였다는걸 알았어요.

나보고 이것도 모르냐고 묻는데...정말 단 한번도 들어본적도 없고 먹어본적도 없거든요.
다행히 어떤 친구 하나도 나와 똑 같이 들어본적도 없다고 하네요.

그래서 찍은 싸만코 아이스크림 포장지...


이렇게 해서 보낸 나의 하루입니다.

Posted by jshin86
TAG 골프
우리딸이 손수 만든 카드와 나에게 쓴 편지입니다.

그냥 스토어에 가서 사는것보다 직접 그리고....만들어서 나에게 편지를 쓰고 싶어서 그랬다고 하네요.




이 글을 읽는데 눈물이 났어요.
다 기억하지 못하는 줄 알았는데. ..다 알고 있더라구요...
지네들의 과거의 행적? 을...^^


정말 감동 이였어요.
Posted by jshin86
TAG 카드
내일 모레 12일은 내 법적 생일이에요.
하지만 나는 그날을 내 생일이라고 생각치 않아요.

그 날은 저희 부모님이 음력으로 호적에 올린 생일이라서...음력은 잘 모르고 지나가고 그래서 아주 오래전부터 양력으로 계산해서 하고 있읍니다.


Butter Pound Cake 인데요.
한국에서 말하는 카스테라 같은거에요.

그런데 이렇게 muffin 모양으로 만든건 사실 처음 봤네요.

이건 croissants 입니다.


바로 옆에 있는 accounting 부서에서 주로 본인 생일날 이렇게 도너츠나 빵 종류를 가지고 와서 celebrate 을 하더라구요 .

우리부서인 Labor Relations 나 IT 부서에서는 하고 있지 않아요.

하지만 그동안 나도 얻어 먹었으니 당연히 저도 준비를 해야겠어서요.

원래는 화요일인데 그날 내가 하루 휴가 내고 친구들과 놀러가기 때문에 월요일에 하기로 했읍니다.


맛있어 보이지요?^^
Posted by jshin86
TAG 생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