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저녁'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9.03.16 빠른 속도로 달려오는 봄... (22)
  2. 2019.02.10 금요일 저녁... (14)

지난 3월 3일에 찍은 저희 집 뒷 마당 모습입니다.


푸른 하늘을 바라 보면서 찍은 사진...


똑같은 시간에 찍은 살구꽃 ....


너무 이쁘지 않나요?

 




봄이 왔다고 알려 주네요.
보라색 꽃으로요.

원래는 녹새 이여야 하는 라임 열매 인데 지금은 노랑색  입니다.

 



라임을 익은 상태 그대로 두었더니 레몬 처럼 변했네요.

제법 푸른색 으로 변하고 있는 뒷마당 모습입니다.


 

오늘은 3월 15일 금요일 입니다.

 


퇴근 후 저녁을 간단히 먹고 뒷마당 으로 향하는 문을 열었더니....세상에 감탄사가 절로 나오네요.

 



문을 열자마자 들어온 모습이에요.
불과 12일이 지났는데 이렇게 이쁘게 꽃을 피웠네요.



살구꽃은 매화꽃 이랑 아주 똑같이 생겼습니다.


자연은 우리의 삶과는 다르게 때가 되면 꼭 약속을 지키는거 같아요.
왠지 그런 생각이 문득 드는데요.

Posted by jshin86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방구석미슐랭 2019.03.18 00: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렇게 생긴게 살구꽃이군요~! 미국 하늘은 정말 푸르고 높습니다. 정말 정말 부러워요~ 한국은 연일 미세먼지에 뿌옇고...스트레스가 정말 ㅠㅠ

    • jshin86 2019.03.18 07: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캘리포니아가 좀 더 특별하긴 하지요 그것도 북가주( Nothern California ) 쪽이 참 좋답니다.

      생활비 하고 주거비가 높은걸 빼고는 정말 지상 천국 인거 같읍니다.

      아! 지진도 없다면요.
      아직까지는 피해를 본적이 없지만요.

  2. 애리놀다~♡ 2019.03.18 12: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봄이 오니까 다 때를 알고 이리 이쁘게 꽃도 피우는군요.
    살구꽃이 참 이쁘네요. 봄에는 예쁘게 꽃을 피우고,
    나중에 엶매도 맛있게 맺겠고. 기특해요. ^^*

    • jshin86 2019.03.18 13: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살구꽃이 우리집에 있는 이유는 우리남편이 Home Depot 에 갔다가 꽃이 너무 이뻐서 사왔다고 하네요.

      근데 그게 한 그루가 아니고 두 구루나 된다는거에요.
      또 한 그루도 꽃이 이뻐서 또 사온거. ..

  3. 평강줌마 2019.03.19 08: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봄이 오는군요. 예쁜 꽃들을 보고 있는 것만으로도 너무 좋네요.

    저도 정원이 있었으면 좋겠어요. 나무도 심고 꽃도 가꾸고 싶네요.

    • jshin86 2019.03.19 10: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맞아요.
      뒷마당이 있으면 커피도 마당 둘러보면서 할수 있고 이쁜꽃도 보고 바베큐도 해먹을수 있고 야채도 가꾸고 과일나무도 심을수 있어서 좋은점이 많으네요.

  4. 후까 2019.03.19 11: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뒷마당에 이렇게 보물들이 많군요!! 보실때마다 행복하시겠어요~~ 키우고 정성주는게 쉬운일이 아닌데, 그만큼의 보답을 해주는군요 ^^

  5. 영도나그네 2019.03.19 16: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햐!
    벌써 그곳에서도 봄의 전령사들이
    이렇게 아름답게 뒷마당을 장식하고
    있군요..
    보는것 만으로도 행복감을 느낄것 같습니다.
    잘보고 갑니다...

    • jshin86 2019.03.19 23: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제가 사는곳은 유난히 더 봄이 빨리 온답니다.
      날씨가 따뜻해서 그렇지요.

      그래도 지난 겨울음 유난히 비가 많이 왔답니다
      덕분에 오랜 가뭄이 완전 해소 되었다고 하네요.

  6. hehebubu 2019.03.21 03: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으로 보는 건데도 아주 새파란하늘을 보고나니 마음이 상쾌해지는 기분입니다. 최근 한국에선 좀처럼 보기힘든 색깔 !!

    • jshin86 2019.03.21 05: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기후만으로는 정말 최고인거 같아요.
      공기도 좋고 하늘도 푸르고요.
      단 겨울에 눈대신 비가 온답니다.

      감사합니다.

  7. 팡이원 2019.03.23 12: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스팅 잘보고 가네요~
    주말 잘 보내세요^^

  8. peterjun 2019.03.24 23: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봄이 오는 길목에 서 있을 때.....
    기분이 참 좋아지는 것 같아요.
    제가 있는 강원도엔 아직 소식이 없지만, 주말에 서울에 가면 봄기운이 느껴집니다.
    곧 벚꽃구경을 할 수 있을 것 같아요. ^^

  9. 베짱이 2019.03.27 23: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집에 마당이 ....
    그것도 상당히 잘 가꿔진 아름다운 마당이 있네요.
    부럽네요. 계절의 변화를 집에서 느끼실수 있군요.

  10. 달콤아빠 2019.03.28 09: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싱그러운 봄사진들이네요. 마당있는 집에 대한 로망이 한층 더 커집니다.
    살구 꽃은 처음 보는데 진짜 예쁘네요^^

    • jshin86 2019.03.28 09: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우리남편이 꽃이 이뻐서 사왔다고 하면서 심은거 랍니다.

      그리고 나중에 안 사실이지만 살구꽃이 엄청 커지는 나무라고 하네요.
      집안에서 키우기에는 좀 큰나무 인거지요.

      감사합니다.

  11. 空空(공공) 2019.05.13 09: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슷한꽃들이 많죠.ㅎ
    벚꽃,살구꽃,복사꽃,배꽃,매화꽃..
    이제 여기는 여름에 접어 든듯 합니다.
    일요일..어머니의 날. 편안한 저녁 시간 되시기 바랍니다.^^

    • jshin86 2019.05.13 10: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감사합니다.
      어제부터 너무 많이 먹고 오늘도 이상하게 음식을 많이 만들어서 먹고 또 먹고 5시경에는 뒷마당에서 고기 구어서 먹고 딸기 먹고. ...아마도 저녁은 이것으로 끝일거 같네요.

      지금은 오후 6시 20 분인데 복면가왕 시청하고 있읍니다.

      좋은 한주 되시길 바랍니다.

지난주말에 목장의 일원중 한분이신 분으로부터 저녁 초대를 받았읍니다 이번 주 금요일에요.

우리 교회에서 가지는 성경공부반 입니다.
목장모임 이라고 부릅니다.

주로 살고 있는 지역에서 가까운 사람끼리 아니면 지인들 끼리 아니면 목자가 맘에 들어서..기타 등등의 이유로 정해진 목장 이지요.


우리 교회에서는 격주에 한번씩 모이라고 장려 하지만 워낙에 자기주장? 이 강한 사람들의 모임....저희 목장을 말함.... 이다 보니 한달에 한번씩 돌아 가면서 각자의 차례가 되면 저녁을 대접하고 본인의 집을 오픈 한답니다.
주로 제가 느끼는거 1950년전에 태어난 한국남자들이 문제?가 많아요. ^^


 모임의 저녁식사는 주로 외식으로 하는편 이구요.
근데 지난 달 모임에서 불협화음이 있었어요.
교회에서 가지는 점심봉사 문제로요.
주로 일년에 두번정도만 봉사하면 되는데 올해 부터는 세번 으로 하라고 교회에서 그리 결정 났다고 하네요.



그런 문제가 있을시에는 목원들의 의견을 묻고 결정해야 하는데 목자가 대신 봉사 날짜를  결정 하고 이메일을 보낸데서 문제가 생겼읍니다.


요즘의 30대 후반에서 50대 초의 사람들은 봉사를 하려고 하지 않아요...우리교회 교인을 말함.....점심을 먹는거는 좋아 하면서 말이지요.
그러다보니 나이 60이 넘은 사람들이 자꾸만 더 일을 하게 된답니다.


이렇게 해서 생긴 껄끄러운 서로간의 불편한 마음을 풀고자 하는 마음에서 어떤 분이 개인적으로 식사 자리를 마련한 거지요.



식사전에 요깃거리로 마련한 빵과 딥핑 소스 그리고 야채...

샐러드와 파마산 치즈...


랜치 드레싱을 곁들인 샐러드...


해산물이 잔뜩 들어간 파스타 소스...


잘 삶아진 파스타...



잘 삶아진 홍합...



정~말 잘 구어진 랍스터 테일....^^


디너 롤...


사진에서는 푸짐함이 잘 나타나지 않네요.


 
디저트....


이 외에도 귤, 다른 디저트와 대추차 홍삼차 커피 등등이 있었읍니다.


2월 14일이 Valentine's day 인데 아마도 미리 받은거 같은 장미꽃....



맛있게 먹고 분위기도 화기애애 했지만 결론은 나지 못했습니다.
목자가 자리를 내 놨었거든요.
근데 이 분 고집도 만만치 않은지라....



목장이 당분간 없는 상태로 가던지 아니면 어제 모임에 참석치 못한 분이 새로운 목자로 봉사해 주실건지를 묻기로 하고 헤어 졌습니다.


요즘에 제가 사는곳은 비가 좀 와서 해산물 파스타가 정~~말 먹고 싶었었는데 저한테는 아주 환상의 저녁 메뉴 였답니다.


Posted by jshin86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방구석미슐랭 2019.02.10 09: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홈파티 수준이네요. 돌아가면서 식사 대접 하려면 조금 신경 쓰일 법한 퀄리티로 대접 받으셨군요. ^^;; 사진으로도 정말 푸짐해보이는대요. 입이 떡~~
    파스타도 파스타지만 디저트가 ㅎㄷㄷ 하네요.

  2. 애리놀다~♡ 2019.02.11 12: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람들이 모이면 이러저러 갈등도 생기고 그래서 쉽진 않군요.
    거기에 많이들 자기주장이 강하다 보면요.
    1950년 이전 출생 남자분이면 70대실텐데 이분들 고집들이 정말 쎄죠. ㅎㅎ
    30대 후반~ 50대 초반. 제 세대네요. 말씀하신 그런 성격들 이해갑니다. ^^;;

    저녁식사 준비하신 분 정말 맛갈나게 하셨어요.
    랍스터 테일에 홍합에 해물 파스타, 샐러드 등등. 완죤히 다 제가 좋아하는 거네요. ^^*

    • jshin86 2019.02.11 12: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 취향에도 완전 잘 맞았어요 특히 요즘들어서 더요.^^
      준비하신 분이 정~말 수고가 너무 많았지요.

      네, 그 세대의 분들...남자분들요...이 좀 고집스런 부분이 있어요.

  3. peterjun 2019.02.12 00: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메뉴가 정말 멋지군요.
    하지만, 결국 잘 해결되지 못한 상태에서 끝났기에 아쉬움도 남으셨을 것 같아요.
    현명한 생각들이 모여 모든 게 다 잘 풀어지기를 바랍니다. ^^
    더불어 사는 세상이기에 봉사하는 삶은 참 멋진 것 같아요...

    • jshin86 2019.02.12 00: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상당히 복잡한 감정 들이네요.
      게다가 교회에서 한 6개월전부터 1부 2부 예배가 있는 우리교회에서 1부가 듵난 10시에 아점? 을 제공 했었는데 그걸 반드시 성경공부가 끝나는 11시까지는 점심을 제공 하지 않고 있으니 많은 사람들의 불만 때문 이기도 해요.

      사실 뭔가를 먹는다기 보다는 한술 뜨면서 대화를 하고 친교를 나누는데 그게 단절되니 주일마다 교회를 나가도 시간이 안맞으면 전혀 볼수가 없는 그런 상태이다 보니 더 화합 하기가 힘든거 같아요.

      그렇다고 언쟁을 하거나 얼굴을 붉히지는 않았어요.

  4. 평강줌마 2019.02.12 22: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때로는 자신의 고집을 내여놓을 필요가 있는데.... 나이가 많으신 어르신들은 자신의 의견을 계속 밀고 나가시더라고요. 좋은 쪽으로 의견이 맞추어졌으면 좋겠어요. 밥을 먹으면서 정을 나눌 수 있다고 생각하는 1인, 내가 조금 더 힘들면 누군가는 편할 것이다 생각하는 1인이거든요.

    음식이 너무 맛있어보여요. 파스타를 좋아하지 않는데 이 파스타를 보고 해물파스타가 먹고 싶어지네요.

    • jshin86 2019.02.13 00: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진짜 해물 파스타가 맛있었어요.
      미국에서는 Country Golf Club 에 가게 되면 거기에 있는 chef 들이 정말 맛있는 음식을 내놓는데 그중에 하나가 파스타 에요. 기가 막히게 맛있어요.

      우리 모임은 미국에 온지 30년이 기본으로 넘은 사람들이라서 언성을 높인다거나 하지는 않아요.
      단지 결론이 나지 않는다는거....^^

  5. 잉여토기 2019.02.14 15: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야, 음식들은 가득했었네요.
    음식은 맛있었어도 불편한 자리였겠어요.ㅠㅠ

    • jshin86 2019.02.15 00: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 뭐 크게 불편 하거나 언성이 높아 지거나 하지는 않았네요.
      다만 결론을 맺지 못한거 뿐이지요.

      정말 음식은 맛있었어요.
      그리고 여자들은 화기애애 했어요.
      주로 남자?들이 문제에요.^^

  6. 영도나그네 2019.02.14 17: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근사하고 맛있는 저녁식사 시간을
    가지는 기회가 되셨군요..

    근데 요즘은 봉사활동들을 모두가
    좀 꺼리는것 같기도 하구요..
    좀더 배려하고 양보하는 미덕이
    필요할것 같습니다..
    잘보고 갑니다..

    • jshin86 2019.02.15 00: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정말 맛있었어요.
      준비하신 분이 수고를 엄청 많이 하셨어요.

      여자들은 정말 아무 문제가 없답니다.
      그래서 어떤분이 남자 빼도 여자들만 모이자고도 했어요.^^

  7. 밥짓는사나이 2019.02.23 02: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메뉴한번 제대로네요-
    랍스터 테일도, 해물파스타도,
    정성과 맛이 가득해보이네요 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