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화요일은 오랜동안 이어져온...25년 정도...한달에 한번 매월 셋째 화요일에 있는  골프 모임이 있는 날입니다.
여자로만 멤버가 되어있는...


은퇴를 해서 이사를 가거나 아니면 이런저런 이유로 타 지역으로 이사간 친구들을 제외한 모든 우리 동네 친구들의 모임중 하나 입니다.


근데 정말 저는 어쩌다가 하루 시간이 맞아서...직장 스케줄에 맞춘...골프를 치러가나 했더니 글쎄 비가 온다고 하네요 90% 이상의 확률로...이렇게 슬플수가....


이렇게 이메일이 월요일에 들어 왔읍니다 회장으로부터....


많은 이들이 무조건 참석 한다고 답변도 했구요.


드디어 화요일 아침 7시 20분에 친구 집에 모여서 우리는 세명이 가기로 되어서 출발 했습니다.


골프장에 파킹을 하고 차안에서 두런두런 밖에 비오는거 구경 하면서 있다보니 다른 친구들도 다 참석 했네요.



너무너무 멀리 사는 사람은 오지 말라고 얘기를 했구요 또 한 사람은 카페테리아를 운영 하는데 문제가 있어서 늦게라도 함께 하겠다고 연락이 와서 오지 말라고 답했구요.


골프장 안에 있는 식당으로 갔더니 커피와 머핀 밖에 없다고 하네요.
비가오니 chef 를 오지 말라고 했나 봅니다. 어차피 손님이 없을테니까요.


어떤 친구가 오믈렛이 먹고 싶다 하여   Google 로 검색을 하니 약간 먼듯하여서 그냥 가까운데 있는  McDonald  로 갔습니다 10명 이서요.


아마도 식대로 $65 정도 나온거 같아요.
수다를 한참 떨다 보니 그냥 집에 가기 뭐하니 뭐하고 놀까? 하다가 나온 아이디어..


볼링을 하러 가기로 결정 했답니다.
그리하여 다시 운전을 하고 20mile 을 달려 집 근방으로 다시 왔지요.
이때 시간이 10시가 좀 안됐어요.
도착해서 보니 볼링장이 생각보다 깔끔하고 직원도 아주 친절 했답니다.


일인당 게임은 $3.75 인데 매주 화요일은 unlimited  로 일인당 $12 이라구요 단 12시까지...하지만 우리한테는 칠만큼 치고 일인당  $12 만 받겠다고 하네요.


드디어 두팀이 3명 그리고 한팀이 4명이서 게임을 3번이나 신나게 쳤는데 또 칠거냐고 회장이 물으니 모두다 더 이상은 못치겠다고....한 게임 끝나고서 부터 근육이 아픈데가 나오기 시작 했거든요.^^

평상시에 안쓰던 근육을 쓴 결과....우리중 제일 나이 어린 분이 만으로 54세..^^


멤버 10명 전부다 3 게임씩만 치고 길건너에 있는 분식집? 같은 식당으로 갔어요 점심 먹으러. ...한국 사람이 주인임...
먹고 놀고 또 먹고 수다...



그 식당에서는 간장 양념치킨 튀긴거  치킨 순살튀김 그리고 매운 짬뽕 3개 쟁반 짜장면 한개 ....이렇게 시켜서 먹고 많은 수다를 떨고 집에 오니 2시 정도가 되었더라구요.


얼마쯤 있다가 받은 회장으로 부터 이 메일....

참으로 멋진 모임이 아닐수가 없네요.
Posted by jshin86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영도나그네 2019.01.17 15: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5년간 이어져 오는 골프 모임에 어쩌다 날짜가 맞아
    가는날이 이렇게 야속하게 비기내려 골프는 칠수
    없었지만 그동안 보지못한 지인들과 함께 모여 수다도
    떨고, 맛있는 음식도 먹고, 볼링도 하고....
    오히려 더 즐겁고 행복한 시간을 보낼수 있은것 같습니다
    이런 아름다운 우정이 오래토록 계속되시길 바랍니다.

    • jshin86 2019.01.17 15: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감사합니다.

      여기는 사실 한국처럼 동창이 있는것도 아니고 같은 동네에 살던 사람이 있는것도 아니고 해서 어찌 생각하면 외롭답니다.

      우리동네에 사는 사람들이 유난히 좋은 사람들이 많은거 같아요.

  2. M의하루 2019.01.19 08: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즐거운 시간이셨네요~
    좋은하루되세요~

  3. 평강줌마 2019.01.19 09: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즐거운 시간이네요. 좋은 사람과의 모임은 행복함을 선물로 주네요.
    비가 와도 모여서 함께 시간을 했기에 더 의미있는 시간이 아니었나 싶어요.

    님이 좋은 분이셔서 좋은 사람들이 옆에 있는 듯 합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 jshin86 2019.01.19 09: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골프를 친것보다 훨씬 더 재미있게 놀았던거 같아요 오랜만에...

      얼마나 많이 웃고 수다도 떨었는지 몰라요.^^

      감사합니다.

  4. 방구석미슐랭 2019.01.19 13: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볼링은 아깝네요! 언리밋이면 하루 웬 종일 볼링할 텐데..ㅜ 12달러에 한 겜 치고 오신 거면..ㅜㅜ

  5. 베개거지 2019.01.21 13: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항상 댓글 달아주셔서 방문해봤습니다. 너무 늦진 않았나요?헤헤^^
    켈리포니아에 사시나봐요. 우왕~너무 멋지네요.
    멋진 하루 되세요~항상 감사감사합니다~

  6. 애리놀다~♡ 2019.01.21 15: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 때문에 골프모임은 이뤄지지 못했지만 더 재밌게 보내신 듯 해요.
    10분이 McDonald's에서 식사하시는 모습을 상상하니까 얼굴에 smile~~
    팔 아플 때까지 볼링도 치시고 분식집에서 맛난 음식으로 마무리.
    진짜 재밌으셨겠어요. ^^*

    • jshin86 2019.01.22 00: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정말 무지 재미있게 놀았답니다.

      왼쪽 엉덩이 밑으로 근육이 아프다고 아우성 쳐서 집에 오자마자 뜨거운 탕속에서 30분 정도 앉아 있었어요. ..근육 풀어 주느라구요.^^

  7. 애리놀다~♡ 2019.01.21 15: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제가 제 블로그에서 새해 인사 드렸지만 Jshin님 블로그에도 새해 인사 드리려구요.
    Jshin님과 가족분들 모두 새해에도 늘 건강하시고 행복 가득 복 많이 받으세요~~!!! ^^*

  8. 잉여토기 2019.01.23 23: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골프 대신 볼링이었지만, 마음맞는 사람들끼리 신나고 재밌는 시간이었겠어요.
    한국 분이 운영하는 분식집에서 분식도 별미였을 거 같고요.

    • jshin86 2019.01.24 04: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음식은 그냥 그랬어요.^^
      제가 사는 곳에 딱 한군데 있는 분식점? 이라서 그런거 같아요.

      네...앞으로는 비가 오면 볼링을 하기로 했답니다.

      감사합니다.

  9. 팡이원 2019.01.27 07: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남은 주말 휴일 잘 보내세요

  10. 空空(공공) 2019.05.17 07: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처럼 라운딩에 비가 와서 아쉬우셨겟지만
    다른 프로그램으로 더 알차게 재미있게 보내신듯합니다..ㅎ
    볼링 안 하다 그정도로 치시면 다음날 근육통 있지 않으셧나요? ㅎㅎ

    보는 사람도 기분좋은 모임입니다.^^

    • jshin86 2019.05.17 07: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이고..말도 마세요.
      볼링을 2시간만 하고 바로 그만둔거는 허리며 다리며 히프 쪽이며 아프기 시작 했거든요.

      집에와서 이층 올라 가는데 다리 붙잡고 올라 갔어요. .그 뒤로도 3-4 일간 계속해서 아팠구요.

      근데 정~말 재미있는 하루 였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