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가 다니고 있는 회사에서는 일년에 한번 임원들이 일하는 사무실에서 하는 파티에 초대를 받읍니다.


간단히 먹을수 있는 finger food 하고 쿠키 같은걸 차려 놓고 만나는 사람들하고 서로 간에 안부인사를 하고 얘기를 나누는 시간이지요.

머무는 시간은 대략 10분-20 분 정도. ..먹으면서 얘기도 나누지만 접시에 먹을걸 담아서 각자의 사무실로 가져 가기도 합니다.


파티에 초대 되는 시간은 아침 11시에서 오후 1시 반까지이구요.



이메일로 들어온 초대장.....




입구에 있는 쿠키들....
아주 잘 만들어진 고급 초코렛 쿠키하고 말린 과일을 이용해서 만든 쿠키. ...딸기도



Christmas tree.....


길죽한 테이블에 놓여있는 음식들....



간단한 샌드위치. ..치즈하고 햄이 들어간..





Shrimp salad. ..
이 음식이 내 입에 제일 잘 맞았읍니다.




flour tortillas 를 이용해서 만든 간단한 샌드위치. ..터키하고 토마토 그리고 양상추가 들어 있읍니다.



이것도 아주 제 입에도 잘 맞았구요.



햄이 들어간 dipping sauce. ..이거하고 크랙커랑 같이 먹는겁니다.
크랙커는 사진으로 담지 않았어요.





살짝 매운맛이 들어간 치즈...
이 외에도 치즈가 한 종류 더 있었읍니다.




이 사진 위쪽에 큰 빵이 보이시죠...



빵 뚜껑을 살짝 열었읍니다.
빵에 찍어서 먹는 Spinach sauce 가 들어 있어요.
이것도 맛있읍니다.



meat ball....
역시나 맛있었읍니다.




치킨 날개를 이용해서 만든거. ..
이거는 좀 짰어요.
짜고 달아야 먹는 사람들이 맛있다고 느끼니...
Catering 업체에서는 어쩔수 없이 그렇게 만들수 밖에 없을거에요.


이 외에도 커피 물 그리고 쥬스가 있었읍니다. ..물론 술 종류는 없읍니다. ^^



미국에서 하는 파티는 비교적 이렇게 한답니다.
그리고 주로 주중 목요일에....
참 간단하고 별볼일 없지요?
한국에 비하면.....

경기가 좋았던 시절에는 큰 배를 샌프란시스코 바다에 띄우고 정말 화려한 파티를 하기도 했었읍니다.
그 외에도 유명한 호텔 같은데서도...

물론 부부동반 아니면 애인 동반 아니면 친구랑 ....


좋은 하루되세요.
Posted by jshin86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Deborah 2015.12.18 12: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나.. 제가 좋아하는것만 다 있군요. 즐거운 시간 되셨죠? 행복했을겁니다. ^^

  2. 헬로끙이 2015.12.18 13: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저도 초대해 주세요 ㅋㅋ
    음식들을 보기만 해도 행복해 지는데요 ^^

  3. The 노라 2015.12.19 02: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다 제가 좋아하는 메뉴들이네요.
    특히 shrimp salad는 제가 진짜루 진짜루 아주 좋아해요. ^^
    저는 이런 파티가 더 좋아요. 간단하면서도 맛있게 먹고 이야기도 나누고. 츄릅~! ^^*

  4. 평강줌마 2015.12.19 20: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재미있을 듯 해요. 음식을 나누는 것만으로도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느껴지네요.

    • jshin86 2015.12.19 23: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하지만 한국처럼 끈끈한? 정 같은건 없답니다.
      그냥 담백 하지요.
      돌아서면 끝...이런거....

      하지만 그래도 재밌기는 해요.
      먹으면서 수다떨고...

  5. *저녁노을* 2015.12.21 05: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시간 보냈을 것 같습니다.
    메리..크리스마스...^%^

  6. 영도나그네 2015.12.23 18: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회사에서 성탄절을 맞아 정말 의미있는 행사를 기획하고 있군요..
    이런 시간을 이용해서 직원들과 임원들이 소통하는 시간도 만들수 있을것 같구요...
    모처럼 행복한 시간 되신것 같습니다..
    잘보고 갑니다..

    • jshin86 2015.12.24 00: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여기서는 임원도 뭐.. 그냥 예우만 해주는 정도지요.
      어렵다고 하기에는 좀 그래요...

      그냥 같은 직장 다니면서 각자의 위치가 다른거 뿐....
      제 할일만 하면 되는거지요.

  7. 메탈by 2015.12.24 10: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엄청 좋은데요
    음주 가무가 없는게
    더좋고요 전요즘 년말이라
    맨날 @@ 눈이 이래 가지고
    다닙니땅 ....
    항상좋았으면 생각이 들어요~^^

    • jshin86 2015.12.24 10: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여기는 음주가무는 없읍니다.
      만약에 그랬다가 불미항 일이 있거나 그러면 회사가 아마도 통째로? 날라갈거 같은데요.

      만에 하나 밤에 할 경우에는 부부동반, 애인, 친구,가족 중 누구나 한 사람씩 데리고 갑니다.^^


      한국은 연말에는 특히 더 바쁠고 같아요.
      그래도 열심히 잘 하시구요.

  8. 알 수 없는 사용자 2015.12.24 17: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암튼 사람사는 곳에 따라 의미있는 날을 보내는게 많이 다른것 같으네요.
    저희도 어제 저녁 송년회를 했는데 ...
    고기도 먹고 술도 한잔하면서 반성도 해보고 앞으로 계획도 세워보는 좋은 시간이었습니다.

    그런데 문제는 이게 술이 과해지면서 생각지도 않은 일들이 생기는건데...
    제가 볼때는 술보다는 이런 모임이 더 좋을듯도 싶습니다.

    ㅎㅎㅎ 근데요..사진보다 보니 갑자기 김치먹고 싶네요....

    • jshin86 2015.12.24 23: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hahahaha....

      그 말 무슨 뜻인지 잘 알거 같아요.
      지금은 그렇지 않지만 이민 초기에는 특히 우리남편이 김치에 그랬던거 같읍니다.

      네 아주 간단하고 좋읍니다.
      개인 시간 뺏기지 않구요 ..낮에 하니..

  9. 낭구르진 2016.01.03 03: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 저희도 했어요.
    한번은 부서 파티하고 한번은 회사 파티를 했는데요.
    부서 파티는 정말 오랜만에 산호세 다운타운에 있는 호텔?? (한국 호텔과는 비교가 안되는 소박한 호텔) 에서 그래도 바에서 드링크도 먹고 십년 만에 다운타운 거리도 구경하고 좋더라구요

  10. 空空(공공) 2019.09.22 09: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파티에 가 본게 언제인지 가물가물 거립니다..ㅎ
    기껏해야 요즘은 결혼식 뷔페이니...ㅎ

    여기는 비가 많이 오는 일요일입니다.
    즐겁게 주말 보내시기 바랍니다.^^

    • jshin86 2019.09.22 22: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여기도 사실 파티가 거의 없다시피 하네요 요즘에는요.

      지금 미국이 살짝 불경기에 들어선거 같아요.
      스몰 비지네스 하는 사람들이 힘들다고 하는 소식을 자주 듣게 되네요 특히 멕시칸들이 많이 살고 있는 캘리포니아는요.

      멕시코와 미국에 장벽을 세우기 시작하면서 그리고 불체자 단속이 시작 되면서요.

      좋은 주말 보내세요!